전문가 칼럼 홈 부동산 금융/재정/보험
회계/세무 이민/법률 기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_730_400.jpg

 

► 셀러 (Seller), 빌더 (New Home Builder), 부동산 에이전트 (Real Estate Agent or Broker)로 부터 제공 받을 수 있는 “클로징 비용 보조금 (Seller’s Concessions)” 은 클로징 비용 절약에 큰 도움

 

► 구매자의 다운 페이먼트 금액 (Down Payment) 또는 융자 목적에 따라 크레딧 최대 한도액이 달라짐


주택 구입을 하실 때 셀러(Seller)로부터 받으시는 크레딧은 다운 페이먼트(Down Payment)로는 사용 하실 수 없습니다. 

 

보통 구매 금액의 약 2 – 5% 정도를 클로징 비용으로 산정하게 되며, 구성은 일반적으로 주택세(Property Taxes), 변호사/타이틀 회사 비용(Attorney/Title Examination Fee), 감정 비용(Appraisal Costs), 융자 관련 비용(Discount Points), 그리고 타이틀 보험료(Title Insurance Fee) 등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구매 계약서 상에 셀러가 ‘특정 비용은 커버할 수 없다’ 라고 명시 하지 않는 이상에는 위의 비용들을 크레딧으로 처리할 수 있습니다. 

 

만약 셀러가 제공하는 크레딧을 모두 클로징 비용으로 사용하지 못하게 될 경우, 남은 크레딧은 다운 페이먼트 금액으로 전환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셀러 크레딧 금액을 알맞게 조정 하시는 것이 필요하며, 계약 진행 전 예상 클로징 비용을 산출 해 보시는 것을 권유 드립니다. 

 

융자 종류에 따른 크레딧 상한선 (Concession Limit by Mortgage Type)

1.png

*차트 제공: Fannie Mae Selling Guide, B3-4.1-02: Interested Party Contributions (IPCs)

 

1. 거주용 / 2nd Home: 다운 페이먼트 금액에 따라 크레딧의 한도액이 달라 집니다.

 

예 1) 30만불 주택 구입, 5% 다운 페이먼트를 하시는 Buyer는 Seller Concession으로 최대 $9,000불을 클로징 비용으로 지원 받으실 수 있습니다 (up to 3%). 

 

예 2) 30 만불 주택 구입, 10% 다운 페이먼트를 하시는 Buyer는 최대 $18,000불 까지 클로징 비용으로 지원 받으실 수 있습니다 (up to 6%). 

 

예 2) 30 만불 주택 구입, 25% 다운 페이먼트를 하시는 Buyer는 최대 $27,000불 까지 클로징 비용으로 지원 받으실 수 있습니다 (up to 9%). 

 

2. 투자용: 다운 페이먼트 금액에 상관 없이 최대 2% 까지만 크레딧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어떤 셀러들은 크레딧을 제공하기 위해 주택 가격을 조금 높인 후 Listing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따라서 많은 크레딧을 받는 것이 항상 최고의 계약이 아닐수도 있습니다. 

 

특히 새 집인 경우 빌더 측에서 많은 클로징 보조 비용을 주고 있지만, 추후 융자를 진행할 시 그에 맞는 비용을 지출하게 되는 사례가 종종 있습니다. 반드시 부동산 에이전트와 상의 하셔서 구매 가격 대비 최적의 크레딧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본 칼럼에 대한 사항이나, 주택 융자에 관하여 궁금하신 부분이 있으시면 아래의 연락처로 문의 주시면 친절하게 상담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명함_1.jpg

제공: Prime Home Loans, Inc. (NMLS# 98975)
이형운(Sean Lee) 융자 전문인 (NMLS# 1638344)
SL@PHL101.com
Tel. (972) 632-0072
카카오 톡: MK1177SEAN

 


  1. 10
    Sep 2019
    03:46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The Neighborhood Homes Investment Act

    By달라스4989 Views22
    Read More
  2. 03
    Sep 2019
    16:05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중국 정부, 세계 무역 기구에 미국 정식 제소

    By달라스4989 Views21
    Read More
  3. 27
    Aug 2019
    16:08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8월 26일(월)

    By달라스4989 Views21
    Read More
  4. 26
    Aug 2019
    15:22

    이형운 융자 칼럼: 주택 구매 보조금 지원으로 인한 클로징 비용 절감

    By달라스4989 Views35
    Read More
  5. 26
    Aug 2019
    15:10

    이형운 융자 칼럼: 최단기간 융자 승인을 위한 최소 조건

    By달라스4989 Views33
    Read More
  6. 20
    Aug 2019
    09:20

    낮은 크레딧으로 재융자 얻는 방법

    By달라스4989 Views28
    Read More
  7. 29
    Jul 2019
    18:24

    주택융자 … 은행으로 갈까? 브로커한테 갈까?

    By달라스4989 Views55
    Read More
  8. 22
    Jul 2019
    04:04

    클로징 비용을 낮추려면?

    By달라스4989 Views34
    Read More
  9. 28
    Jun 2019
    10:42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6월 25일(화)

    By달라스4989 Views53
    Read More
  10. 25
    Jun 2019
    06:21

    이형운 융자칼럼: [특집] 현 미국 경제의 상황과 주택 융자 이자율의 상관 관계

    By달라스4989 Views84
    Read More
  11. 19
    Jun 2019
    05:45

    주택융자 이자율은 어떻게 정해지나?

    By달라스4989 Views39
    Read More
  12. 13
    Jun 2019
    09:42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 6월 10일(월)

    By달라스4989 Views41
    Read More
  13. 30
    May 2019
    08:15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5월 29일(수)

    By달라스4989 Views36
    Read More
  14. 24
    May 2019
    16:27

    이형운 전문인의 융자상식: 갚지 않고도 부채(Debt) 리스트에서 제외 시킬 수 있는 특별한 방법

    By달라스4989 Views53
    Read More
  15. 15
    May 2019
    09:01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 5월 14일(화)

    By달라스4989 Views43
    Read More
  16. 08
    May 2019
    09:16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5월 7일

    By달라스4989 Views40
    Read More
  17. 26
    Apr 2019
    13:43

    이형운 융자상식: 직업과 History에 따라 준비해야 할 추가 서류

    By달라스4989 Views48
    Read More
  18. 25
    Mar 2019
    13:23

    이형운 융자상식: FIRST TIME HOME BUYER를 위한 융자

    By달라스4989 Views98
    Read More
  19. 19
    Mar 2019
    14:29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3월 19일

    By달라스4989 Views49
    Read More
  20. 06
    Mar 2019
    12:11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11: 3월 5일

    By달라스4989 Views18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