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 칼럼 홈 부동산 금융/재정/보험
회계/세무 이민/법률 기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제니퍼김_730_400_2.jpg

 

무엇이던 정확한 계획 없이 순간순간 상황에 맞추어 독단적으로 세계의 경제와 정치 흐름을 바꿔 버리는 현재 세계에서 가장 강한 권력을 자랑하는 트럼프 대통령이 즐겨 쓰는 표현으로서 아마도 역사에 남을 수 있는 명언(?) 일수 있습니다.

 

지난 주는 중국과의 뚜렷한 약속 없이 무역관세 추가 인상 계획을 2주정도 늦춰보겠다는 발표에 뉴욕 월가 의 투자 몰이 여론들은 먹잇감을 기다렸던 독수리처럼 투자기관들을 주식시장으로 마구 몰아댔습니다.

 

순간적으로 주식시장의 가격들은 껑충 뛰어올랐으며 국채시장의 투자가 크게 빠져나가 국채금리와 모기지 이자율도 빠르게 상승을 해대니 모기지 렌더와 은행들의 심사 과정에서 크게 혼선을 빚고 말았죠. 

 

이렇게 빠르게 상승하는 주식시장의 상황을 조금 더 대대적으로 확인 시키고자 미디어 단체의 기자들은 흥분된 얼굴들로 상세한 계획의 발표를 기대하며 트럼프 대통령에게 묻습니다.

 

“중국과 의 무역전쟁은 이제 정리가 되가는 것입니까? 앞으로 정부의 계획은 무엇입니까?”

 

그리고 대통령의 대답은 한마디 뿐이었습니다, 언제나 처럼.

 

“We’ll see what happens.”

 

그럼 트럼프 대통령의 ‘무대포’ 적인 국제정치 정략의 뒷 내용을 아무도 가르쳐주지 않으니 개인 스스로가 상상을 한번 해 봤는데 이런 결론이 나더군요. 

 

트럼프 대통령 의 머리 속에는 재 당선 밖에 없습니다. 현재 트럼프는 가장 중요한 미 중부 지역에서 인기를 잃지 않고 있고 유력한 후보 바이든(Joe Biden)은 토론에서 일명 ‘말빨’이 약합니다. 그럼 불경기만 막으면 승산 이 있는데요, 자 이 문제의 불경기 예기는 왜 자꾸 나오는 것일까요? 경제는 멀쩡해 보이는데?  

  

미국의 불경기는 세 가지 조건이 함께 발생되면 시작됩니다. 첫째, Inflation (물가 상승).  둘째, 임금 상승(지금 미국 의 모든 기업들의 임금 상승 요구가 강하게 요구 되고 있습니다). 셋째, 연준의 기준금리 상승.  

 

지금 현재 이 세가지 조건이 발생되고 결국 임금 상승에 의한 기업들의 주가 수익 배율이 재조정 되기 시작하면 그때부터 불경기와 부동산 하락이 시작 되는 것이죠. 그 고통의 기간이 지속되면 연준은 기준금리를 낮추게 되고 다시 평범한 일상 생황의 경제가 돌아오는 사이클을 맞게 되는 것입니다.

 

이 상황을 깨고 불경기가 시작되는 기간을 막으려면 상승된 연준의 기준금리를 다시 내려야 하는데, 방법은 무역전쟁을 하면서 기업들의 주식 가격을 떨어뜨리고 물가상승을 눌러야 연준에서 항복을 하고 금리 하락을 단행 할 수 있는 것입니다. 그래야 트럼프 대통령의 재 당선이 가능한 것이지요. 

 

이것이 미국의 이익을 보호하겠다는 명분의 중국 및 유럽과의 무역전쟁의 숨겨진 이유가 아닐까 예상을 해 봅니다. 결국은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 성공 길이 결국 모기지 이자율 하락의 결과를 낳을 것이고, 불경기의 사이클 이 늦어질 것이며, 낮은 기준금리 모기지 이자율이 함께 낮게 유지 된다면, 빠른 현금 가치의 유동성 이 강한 부동산 시장의 활기가 계속될 것입니다. 그게 미국 이 사는 길이라는 어느 대통령 후보도 지지하지 않는 정치 불감증이 있는 저자의 개인 견해였습니다.

 

이번 주 현재 뉴욕 증시는 주말 동안 드론을 이용한 폭탄 테러를 당한 사우디 아라비아의 석유 시설 중심부, 즉 세계 원유 생산량 의 5% 에 해당하는 공급량에 차질을 가져오는 상황이 갑작스럽게 벌어졌습니다. 


이란을 등에 업은 예멘의 테러 단체 소행이라고 예측하는 가운데 중동의 전쟁 가능성의 긴장감과 함께 기름 을 써야 하는 운송, 건축, 차량 등 모든 관계되는 기업들의 주가가 하락 하고 있으며, 이로 인해 지난주 억지스럽게 올려놓은 주가를 다시 끌어내리며, 다행스럽게도 모기지 이자율 이 제 자리를 찾아가고 있습니다.  
 
전국의 평균 30년 고정 이자율은 지난주와 같은 수준으로 유지 되고 있습니다. 30년은 3.82%, 15년은 3.5% 입니다.  

 

한주간도 큰 성과가 있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제니퍼김150.jpg

제니퍼 김 (NMLS #287446)
모기지포유(Mortgage 4 U LLC) 대표
텍사스: 214-973-0284
메릴랜드/버지니아: 703-304-3885
캘리포니아: 323-763-0097
E-Fax: 571-319-8172
Jennifer.kim@mortgage4u.net
www.mortgage4u.net


  1. 20
    Nov 2019
    06:20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Deal or No Deal

    By달라스4989 Views18
    Read More
  2. 14
    Nov 2019
    06:17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주거용 주택, 수요에 비해 매물 부족한 상황

    By달라스4989 Views29
    Read More
  3. 08
    Nov 2019
    06:36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연방준비제도위원회 기준금리 추가 인하

    By달라스4989 Views21
    Read More
  4. 29
    Oct 2019
    13:07

    제니퍼김의 모기지 칼럼: 투자자본, 국채시장서 주식시장으로 이동 … 모기지 이자 상승

    By달라스4989 Views26
    Read More
  5. 24
    Oct 2019
    05:49

    이형운 융자 칼럼: 클로징 비용에 대해 정확하게 이해하자!

    By달라스4989 Views53
    Read More
  6. 23
    Oct 2019
    14:25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브렉시트(BREXIT)

    By달라스4989 Views19
    Read More
  7. 15
    Oct 2019
    13:06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밀레니엄 세대가 대세?

    By달라스4989 Views19
    Read More
  8. 02
    Oct 2019
    11:03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모기지 이자를 끌어 내린 두 가지 사건

    By달라스4989 Views37
    Read More
  9. 19
    Sep 2019
    08:03

    이형운 융자 칼럼: 연방준비 제도(FED)의 금리 인하 후 융자 시장의 변화 현황

    By달라스4989 Views61
    Read More
  10. 17
    Sep 2019
    16:28

    제니퍼 김의 모기지 칼럼: “We’ll See what happens” (어떻게 될지 두고 봅시다)

    By달라스4989 Views38
    Read More
  11. 10
    Sep 2019
    03:46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The Neighborhood Homes Investment Act

    By달라스4989 Views37
    Read More
  12. 03
    Sep 2019
    16:05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중국 정부, 세계 무역 기구에 미국 정식 제소

    By달라스4989 Views35
    Read More
  13. 27
    Aug 2019
    16:08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8월 26일(월)

    By달라스4989 Views32
    Read More
  14. 26
    Aug 2019
    15:22

    이형운 융자 칼럼: 주택 구매 보조금 지원으로 인한 클로징 비용 절감

    By달라스4989 Views53
    Read More
  15. 26
    Aug 2019
    15:10

    이형운 융자 칼럼: 최단기간 융자 승인을 위한 최소 조건

    By달라스4989 Views48
    Read More
  16. 20
    Aug 2019
    09:20

    낮은 크레딧으로 재융자 얻는 방법

    By달라스4989 Views35
    Read More
  17. 29
    Jul 2019
    18:24

    주택융자 … 은행으로 갈까? 브로커한테 갈까?

    By달라스4989 Views72
    Read More
  18. 22
    Jul 2019
    04:04

    클로징 비용을 낮추려면?

    By달라스4989 Views41
    Read More
  19. 28
    Jun 2019
    10:42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6월 25일(화)

    By달라스4989 Views55
    Read More
  20. 25
    Jun 2019
    06:21

    이형운 융자칼럼: [특집] 현 미국 경제의 상황과 주택 융자 이자율의 상관 관계

    By달라스4989 Views93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