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 칼럼 홈 부동산 금융/재정/보험
회계/세무 이민/법률 기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_730_400.jpg

 

◎ 클로징 비용은 어디 까지를 기준으로 하는 것이 맞을까?
◎ 어떤 클로징 비용들을 절약할 수 있을까?

 

주택 구입을 계획하시는 분들께서 많이 물어보시는 질문들 중 하나가 ‘클로징 비용은 얼마인가요?’ 입니다. 이번 칼럼에서는 클로징 비용이란 정확하게 무엇을 말하는 것인지, 그리고 개인 상황마다 절약할 수 있는 클로징 비용들의 종류와 방법에 대하여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클로징 비용에 대한 정확한 정의>

 

클로징 비용에 대하여 문의를 해 보셨을 때 융자 전문인 마다 비용 산출 내역이 조금씩 다르다는 것을 경험해 보셨을 겁니다. 일반적으로 두가지 이유가 있으며, 첫번째는 융자 회사별 비용 차이, 두번째는 항목별 비용산출 방법의 차이 입니다. 실제 클로징 비용이라 함은 다운 페이먼트를 제외한 나머지 모든 비용을 클로징 비용으로 간주하여 산출해야 하는데, 몇 가지 항목을 제외한 후에 클로징 비용을 산출한다면 그 비용이 작아 보일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그 이유는 몇 가지 항목의 비용은 선택적으로 비용에서 제외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위에 해당하는 항목들을 아래에 정리해 드립니다. 

 

클로징.png


1. 감정 비용 (PIW 승인될 경우 주택 감정이 필요 없음) – 약 $500불

 

O Property Inspection Waiver가 승인될 경우 주택 감정을 할 필요가 없게 되시며, 이는 감정 비용을 클로징 비용에서 절약 하실 수 있습니다. 

 

O 주택 구매를 하실 때 최소 20% 이상의 다운페이, 투자 목적이 아닌 거주용도 또는 Second Homes일 경우에만 승인이 가능 합니다. 

 

O 위의 조건이 충족되더라도, New Homes, 또는 건설한지 몇년 되지 않은 주택인 경우에는 주택 감정을 받아야 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2. 타이틀 보험 (Owner’s Title Insurance는 선택 사항) – 약 $500불(TX) / 약 $1,200불(GA)

 

O Title 보험에는 두가지 종류가 있으며, Lender’s Title Ins 와 Owner’s Title Ins로 나눠집니다. 클로징 이후 Title에 대한 문제 제기가 발생할 경우 타이틀 보험으로 커버 받을 수 있습니다.

 

O Lender’s Title Insurance는 융자 대출을 해 주는 Lender를 보호하는 보험이기 때문에 필수 가입 입니다. 

 

O Owner’s Title Insurance는 대출을 받는 Borrower를 보호하는 보험이기 때문에 구매자가 선택적으로 구입하지 않아도 되십니다. 
 
3. Escrow Reserve (주택세와 주택 보험료 납부를 위한 Reserve Account) 

 

O 클로징 시 주택세와 주택 보험료의 일정 금액을 Reserve를 하게 됩니다.  

 

O 주택세와 주택 보험료는 매 년 Estimate을 기준으로 매 월 납부하게 되시며, Estimate 보다 실제 납부 금액이 높아지는 경우 Reserve 해 두었던 ‘Cushion’ 으로 due date에 늦지 않게 납부해 드리는 시스템 입니다. 

 

O 이런 Escrow Account를 Set up 하지 않고 클로징을 할 경우, 주택세와 주택 보험은 구매자가 별도로 납부하셔야 합니다. Escrow Waiver를 하시는 경우 클로징 때 필요한 비용을 줄이실 수 있습니다. (평균 $3,000 - $5,000불 정도 절약 가능, 구입하는 주택에 따라 다릅니다).

 

Escrow Account에 대한 정보는 이전 칼럼에서도 찾아 보실수 있습니다. 그 외 다른 정보를 원하시는 분들은 카카오톡에서 ID: MK1177을 서치 후 ‘채널 추가’를 해 주시면 보다 많은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럼 본 칼럼에 대하여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연락 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명함_1.jpg

제공: Prime Home Loans, Inc. (NMLS# 98975)
이형운(Sean Lee) 융자 전문인 (NMLS# 1638344)
SL@PHL101.com
Tel. (972) 632-0072

 

3.png

******** 등록 ID: MK1177  또는 링크를 눌러 주세요 ********
'카카오 톡' 으로 언제 어디서나 빠르고, 쉽고, 간편하게 융자 서비스를 받으세요!'
"친구 등록 하시고 이름 / 이메일 주소 / 전화번호를 남겨 주시면 소정의 선물을 드립니다^^"


  1. 11
    Dec 2019
    17:48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뜨거운 부동산 시장, 그 공로자는?

    By달라스4989 Views16
    Read More
  2. 04
    Dec 2019
    00:51

    제니퍼김 모기 칼럼: 일반주택 융자 한도액 50만 달러 시대

    By달라스4989 Views33
    Read More
  3. 28
    Nov 2019
    07:23

    이자율(Interest Rate)과 APR(Annual Percentage Rate)에 대한 정확한 이해

    By달라스4989 Views36
    Read More
  4. 20
    Nov 2019
    06:20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Deal or No Deal

    By달라스4989 Views30
    Read More
  5. 14
    Nov 2019
    06:17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주거용 주택, 수요에 비해 매물 부족한 상황

    By달라스4989 Views35
    Read More
  6. 08
    Nov 2019
    06:36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연방준비제도위원회 기준금리 추가 인하

    By달라스4989 Views27
    Read More
  7. 29
    Oct 2019
    13:07

    제니퍼김의 모기지 칼럼: 투자자본, 국채시장서 주식시장으로 이동 … 모기지 이자 상승

    By달라스4989 Views32
    Read More
  8. 24
    Oct 2019
    05:49

    이형운 융자 칼럼: 클로징 비용에 대해 정확하게 이해하자!

    By달라스4989 Views66
    Read More
  9. 23
    Oct 2019
    14:25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브렉시트(BREXIT)

    By달라스4989 Views26
    Read More
  10. 15
    Oct 2019
    13:06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밀레니엄 세대가 대세?

    By달라스4989 Views27
    Read More
  11. 02
    Oct 2019
    11:03

    제니퍼김 모기지 칼럼: 모기지 이자를 끌어 내린 두 가지 사건

    By달라스4989 Views43
    Read More
  12. 19
    Sep 2019
    08:03

    이형운 융자 칼럼: 연방준비 제도(FED)의 금리 인하 후 융자 시장의 변화 현황

    By달라스4989 Views63
    Read More
  13. 17
    Sep 2019
    16:28

    제니퍼 김의 모기지 칼럼: “We’ll See what happens” (어떻게 될지 두고 봅시다)

    By달라스4989 Views40
    Read More
  14. 10
    Sep 2019
    03:46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The Neighborhood Homes Investment Act

    By달라스4989 Views37
    Read More
  15. 03
    Sep 2019
    16:05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중국 정부, 세계 무역 기구에 미국 정식 제소

    By달라스4989 Views35
    Read More
  16. 27
    Aug 2019
    16:08

    제니퍼 김 모기지 칼럼: 8월 26일(월)

    By달라스4989 Views34
    Read More
  17. 26
    Aug 2019
    15:22

    이형운 융자 칼럼: 주택 구매 보조금 지원으로 인한 클로징 비용 절감

    By달라스4989 Views53
    Read More
  18. 26
    Aug 2019
    15:10

    이형운 융자 칼럼: 최단기간 융자 승인을 위한 최소 조건

    By달라스4989 Views50
    Read More
  19. 20
    Aug 2019
    09:20

    낮은 크레딧으로 재융자 얻는 방법

    By달라스4989 Views39
    Read More
  20. 29
    Jul 2019
    18:24

    주택융자 … 은행으로 갈까? 브로커한테 갈까?

    By달라스4989 Views72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CLOSE